마알· 어귀 마알글 실험실 이바지터 거룩한 이야기  
겨레마알 밑가암 - 올적을 채비하며 일러두기 · 요마적 적바알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보닥 -  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 11  12  13  14 
갖추알에 맞는 어섯만 보일 수 있습니다. 꼭지마알에 딸린 소옥치를 모두 보려면 꼭지마알을 누우르십시오.
내앵갈령부리     { 내앵갈령+부리 }  내앵갈령부리다, 내앵갈령부린-내앵갈령부리는-내앵갈령부릴, <2:냉갈령부리:1> 71
  ━  움직씨 ━
 모옵시 인정 없고 쌀쌀하게 지잇하~.2008.09.16
내용   72
  ━  이름씨 ━
 소옥치 / 소옥새 (잉글: contents 컨텐츠 <콘텐츠>)2008.09.16
내용물   73
  ━  이름씨 ━
 소옥치 (잉글: contents 컨텐츠 <콘텐츠>)2008.09.16
내이   74
  ━  이름씨 ━
 
SQLSTATE[HY000]: General error: 1300 Invalid utf8 character string: 'EAB7'
2008.12.29
내일   75
  ━  이름씨 ━
 하제2008.09.30
내적이     { 내+적+이 }  [내저기] 76
  ━  이름씨 ━
 (관공서, 학교 따위에 세금, 공과금, 수업료 따위를) 바치는 일을 적는 종이.2008.12.27
내접   77
  ━  이름씨 ━
 『수학 아낙닿이2014.02.01
   냅다, 내워, 내우니, 내운 78
  ━  그으림씨 ━
 연기의 기운으로 눈이나 목구멍이 쓰라리~.
¶ 아궁이에 불을 지필 때 마않이 냅다면, 구들을 잘모옷 놓았거나 굴뚝을 잘모옷 세웠을 것이네.
2009.02.07
 냅기는 홀어미 집 굴뚝이라: 홀어미 집에는 나무를 뻐개가 말리고 할 사람이 없어서 안 마른 나무를 그대로 때므로 내가 마않이 난다는 뜻으로, 다른 사람보다 크게 궂은 처지를 빗대어 일컫는 마알.2009.02.07
냅뜨     { 냅+뜨 }  냅뜨다, 냅뜬-냅뜨는-냅뜰, 냅떠 79
  ━  움직씨 ━
1. 일에 기운차게 앞질러 나서~. 또는 그러한 마음이 솟아나~.
¶ 그는 무슨 일에든 냅뜨기를 좋아 한다.
2009.02.07
2. 아무 이이음고리도 없는 일에 불쑥 나서~.
¶ 아무 일에나 냅뜨다가 어언젠가는 큰코다치지.
2011.01.20
냉이   80
  ━  이름씨 ━
 『식물 쌍떡잎식물 이판화-군 겨자-과의 두우해사알이풀.
키는 10~50㎝ 쯤이며 잎은 깃 꼴로 갈라짐.
5~6월에 흰 꽃이 모둠 꽃차례로 꽃줄기 끝에 피고 세에모꼴의 납작한 열매를 맺음.
어린잎과 뿌리는 먹거리로 하며 드을이나 밭에 자라는데 한국*, 니혼* 북반구의 온대 지방에 퍼어져 있음.
(비슷: 나생이/나숭게)
Capsella bursapastoris [캎셀라 부르싸파스토리스]
2013.11.08
보닥 -  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 11  12  13  14 

겨레마알 밑가암
이적 '어문 규정'에서 벗어난
해봄질 사전입니다.

언제든 소옥새
바뀔 수 있습니다.
프로그램 손질: 2015.11.26